다국어성경 HolyBible
성경 | 성경 NIV | 성경 KJV | 성경 NASB | 찬송가 | 일독성경 | 중국어성경 Simplified / 중국어성경 Traditional | 아제르성경  
 
변경  개역개정 | 개역한글 | 공동번역 | 새번역 | 현대인의성경 | 新共同譯 | NIV | KJV | NASB | 新改譯 | 口語譯
대역  개역개정 | 개역한글 | 공동번역 | 새번역 | 현대인의성경 | 新共同譯 | NIV | KJV | NASB | 新改譯 | 口語譯
  작게   [font 9pt]   크게   
365 일독성경 5월 7일 (2)

 

요한복음 5:1-5:29

안식일에 베데스다 연못가의 38년 된 병자를 치유하신 예수님은 안식일을 범했다고 핍박하는 바리새인들에게 자신이 하나님과 동등한 신성을 지닌 분임을 증거하셨다.
 
  38년 된 병자 치유(5:1-5:18)    
 
  1. 얼마 뒤에 유다인의 명절이 되어 예수께서 예루살렘에 올라가셨다.
  2. 예루살렘 의 문 곁에는 히브리 말로 베짜타라는 못이 있었고 그 둘레에는 행각 다섯이 서 있었다.
  3. 이 행각에는 소경과 절름발이와 중풍병자 등 수많은 병자들이 누워 있었는데 (그들은 이 움직이기를 기다리고 있었다.
  4. 이따금 주님의 천사가 그 못에 내려와 을 휘젓곤 하였는데 이 움직일 때에 맨 먼저 못에 들어가는 사람은 무슨 병이라도 다 나았던 것이다.)
  5. 그들 중에는 삼십팔 년이나 앓고 있는 병자도 있었다.
  1. その 後, ユダヤ 人の 祭りがあったので, イエス は エルサレム に 上られた.
  2. エルサレム には 羊の 門の 傍らに, ヘブライ 語で「ベトザタ 」と 呼ばれる 池があり, そこには 五つの 回廊があった.
  3. この 回廊には, 病氣の 人, 目の 見えない 人, 足の 不自由な 人, 體の 麻 c した 人などが, 大勢橫たわっていた.
  4. *彼らは, 水が 動くのを 待っていた. それは, 主の 使いがときどき 池に 降りて 來て, 水が 動くことがあり, 水が 動いたとき, 眞っ 先に 水に 入る 者は, どんな 病氣にかかっていても, いやされたからである.
  5. さて, そこに 三十八年も 病氣で 苦しんでいる 人がいた.
  1. 예수께서 그 사람이 거기 누워 있는 것을 보시고 또 아주 오래된 병자라는 것을 아시고는 그에게 "낫기를 원하느냐?" 하고 물으셨다.
  2. 병자는 "선생님, 그렇지만 저에겐 이 움직여도 에 넣어줄 사람이 없습니다. 그래서 저 혼자 가는 동안에 딴 사람이 먼저 못에 들어갑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3. 예수께서 "일어나 요를 걷어들고 걸어가거라." 하시자
  4. 그 사람은 어느새 병이 나아서 요를 걷어들고 걸어갔다. 그 날은 마침 안식일이었다.
  5. 그래서 유다인들은 병이 나은 그 사람에게 "오늘은 안식일이니까 요를 들고 가서는 안 된다." 하고 나무랐다.
  1. イエス は, その 人が 橫たわっているのを 見, また, もう 長い 間病氣であるのを 知って, 「良くなりたいか 」と 言われた.
  2. 病人は 答えた. 「主よ, 水が 動くとき, わたしを 池の 中に 入れてくれる 人がいないのです. わたしが 行くうちに, ほかの 人が 先に 降りて 行くのです. 」
  3. イエス は 言われた. 「起き 上がりなさい. 床を 擔いで 步きなさい. 」
  4. すると, その 人はすぐに 良くなって, 床を 擔いで 步きだした. その 日は 安息日であった.
  5. そこで, ユダヤ 人たちは 病氣をいやしていただいた 人に 言った. 「今日は 安息日だ. だから 床を 擔ぐことは, 律法で 許されていない. 」
  1. "나를 고쳐주신 분이 나더러 요를 걷어들고 걸어가라고 하셨습니다." 그가 이렇게 대꾸하자
  2. 그들은 "너더러 요를 걷어들고 걸어가라고 한 사람이 도대체 누구냐?" 하고 물었다.
  3. 그러나 병이 나은 그 사람은 자기를 고쳐준 사람이 누군지 알 수 없었다. 예수께서는 이미 자리를 뜨셨고 그 곳에는 많은 사람이 붐볐기 때문이다.
  4. 얼마 뒤에 예수께서 성전에서 그 사람을 만나 "자, 지금은 네 병이 말끔히 나았다. 다시는 죄를 짓지 마라. 그렇지 않으면 더욱 흉한 일이 너에게 생길지도 모른다." 하고 일러주셨다.
  5. 그 사람은 유다인들에게 가서 자기 병을 고쳐주신 분이 예수라고 말하였다.
  1. しかし, その 人は, 「わたしをいやしてくださった 方が, 『床を 擔いで 步きなさい 』と 言われたのです 」と 答えた.
  2. 彼らは, 「お 前に『床を 擔いで 步きなさい 』と 言ったのはだれだ 」と 尋ねた.
  3. しかし, 病氣をいやしていただいた 人は, それがだれであるか 知らなかった. イエス は, 群衆がそこにいる 間に, 立ち 去られたからである.
  4. その 後, イエス は, 神殿の 境內でこの 人に 出會って 言われた. 「あなたは 良くなったのだ. もう, 罪を 犯してはいけない. さもないと, もっと 惡いことが 起こるかもしれない. 」
  5. この 人は 立ち 去って, 自分をいやしたのは イエス だと, ユダヤ 人たちに 知らせた.
  1. 이 때부터 유다인들은 예수께서 안식일에 이런 일을 하신다 하여 예수를 박해하기 시작하였다.
  2. 그러나 예수께서는 그들에게 "내 아버지께서 언제나 일하고 계시니 나도 일하는 것이다." 하고 말씀하셨다.
  3. 이 때문에 유다인들은 예수를 죽이려는 마음을 더욱 굳혔다. 예수께서 안식일법을 어기셨을 뿐만 아니라 하느님을 자기 아버지라고 하시며 자기를 하느님과 같다고 하셨기 때문이다.
  1. そのために, ユダヤ 人たちは イエス を 迫害し 始めた. イエス が, 安息日にこのようなことをしておられたからである.
  2. イエス はお 答えになった. 「わたしの 父は 今もなお ¿いておられる. だから, わたしも ¿くのだ. 」
  3. このために, ユダヤ 人たちは, ますます イエス を 殺そうとねらうようになった. イエス が 安息日を 破るだけでなく, 神を 御自分の 父と 呼んで, 御自身を 神と 等しい 者とされたからである.
 
  영생에 대한 교훈(5:19-5:29)    
 
  1. 그래서 예수께서는 유다인들에게 이렇게 말씀하셨다. "정말 잘 들어두어라. 아들은 아버지께서 하시는 일을 보고 그대로 할 뿐이지 무슨 일이나 마음대로 할 수는 없다. 아버지께서 하시는 일을 아들도 할 따름이다.
  2. 아버지께서는 아들을 사랑하셔서 친히 하시는 일을 모두 아들에게 보여주신다. 그뿐만 아니라 아들을 시켜 이보다 더 큰 일도 보여주실 것이다. 그것을 보면 너희는 놀랄 것이다.
  3. 아버지께서 죽은 이들을 일으켜 다시 살리시듯이 아들도 살리고 싶은 사람들은 살릴 것이다.
  4. 또한 아버지께서는 친히 아무도 심판하지 않으시고 그 권한을 모두 아들에게 맡기셔서
  5. 모든 사람이 아버지를 존경하듯이 아들도 존경하게 하셨다. 아들을 존경하지 않는 사람은 아들을 보내신 아버지도 존경하지 않는다."
  1. そこで, イエス は 彼らに 言われた. 「はっきり 言っておく. 子は, 父のなさることを 見なければ, 自分からは 何事もできない. 父がなさることはなんでも, 子もそのとおりにする.
  2. 父は 子を 愛して, 御自分のなさることをすべて 子に 示されるからである. また, これらのことよりも 大きな 業を 子にお 示しになって, あなたたちが 驚くことになる.
  3. すなわち, 父が 死者を 復活させて 命をお 與えになるように, 子も, 與えたいと 思う 者に 命を 與える.
  4. また, 父はだれをも 裁かず, 裁きは 一切子に 任せておられる.
  5. すべての 人が, 父を 敬うように, 子をも 敬うようになるためである. 子を 敬わない 者は, 子をお 遣わしになった 父をも 敬わない.
  1. "정말 잘 들어두어라. 내 말을 듣고 나를 보내신 분을 믿는 사람은 영원생명을 얻을 것이다. 그 사람은 심판을 받지 않을 뿐만 아니라 이미 죽음의 세계에서 벗어나 생명의 세계로 들어섰다.
  2. 정말 잘 들어두어라. 때가 오면 죽은 이들이 하느님의 아들의 음성을 들을 것이며 그 음성을 들은 이들은 살아날 터인데 바로 지금이 그 때이다.
  3. 아버지께서 생명의 근원이신 것처럼 아들도 생명의 근원이 되게 하셨다.
  4. 아버지께서는 또한 아들에게 심판하는 권한을 주셨다. 그는 사람의 아들이기 때문이다.
  5. 내 말에 놀라지 마라. 죽은 이들이 모두 그의 음성을 듣고 무덤에서 나올 때가 올 것이다.
  1. はっきり 言っておく. わたしの 言葉を 聞いて, わたしをお 遣わしになった 方を 信じる 者は, 永遠の 命を 得, また, 裁かれることなく, 死から 命へと 移っている.
  2. はっきり 言っておく. 死んだ 者が 神の 子の 聲を 聞く 時が 來る. 今やその 時である. その 聲を 聞いた 者は 生きる.
  3. 父は, 御自身の 內に 命を 持っておられるように, 子にも 自分の 內に 命を 持つようにしてくださったからである.
  4. また, 裁きを 行う 權能を 子にお 與えになった. 子は 人の 子だからである.
  5. 驚いてはならない. 時が 來ると, 墓の 中にいる 者は 皆, 人の 子の 聲を 聞き,
  1. 그 때가 오면 선한 일을 한 사람들은 부활하여 생명의 나라에 들어가고 악한 일을 한 사람들은 부활하여 단죄를 받게 될 것이다."
  1. 善を 行った 者は 復活して 命を 受けるために, 惡を 行った 者は 復活して 裁きを 受けるために 出て 來るのだ.
 
  행각(行閣, 5:2)  지붕이 달린 정자  

  - 5월 7일 목록 -- 사사기 -- 요한복음 -- 시편 -- 설교 -- 예화 -- 특주 -  


장   대역

본 사이트에 사용한 「성경전서 개역개정판」/「성경전서 개역한글판」/「공동번역성서 개정판」/「성경전서 새번역」의
저작권은 재단법인 대한성서공회 소유이며, 홀리넷 간 약정에 의해
재단법인 대한성서공회 의 허락을 받고 사용하였음.

당 사이트에서 사용하는 컨텐츠에 대한 저작권을 가진 기관의 요청에 따라
모바일앱에서 당 사이트로의 어떤 형태의 연동/연결도 금지합니다..
양해 부탁 드립니다.

<서비스 문의: holybible.orkr@gmail.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