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국어성경 HolyBible

성경 | 찬송가 | 일독성경 | 중국어성경 Simplified / Traditional | 아제르성경  
 
변경  개역개정 | 개역한글 | 공동번역 | 새번역 | 현대인의성경 | 新共同譯 | NIV | KJV | NASB | 新改譯 | 口語譯
대역  개역개정 | 개역한글 | 공동번역 | 새번역 | 현대인의성경 | 新共同譯 | NIV | KJV | NASB | 新改譯 | 口語譯
  작게   [font 9pt]   크게   
365 일독성경 10월 11일 (1)

 

예레미야 5:1-6:30

유다의 선지자와 제사장 그리고 백성들 모두가 하나님의 규례를 어기며 가난한 자와 약한 자를 착취하는 죄를 범하였기 때문에 유다는 하나님의 심판을 피할 수 없었다. 하나님께서는 심판이 바벨론에 의한 전쟁으로 시행될 것이라고 선언하셨다. 임박한 바벨론의 침공을 앞두고 예레미야는 회개를 촉구했으나 백성과 지도자들은 이를 무시하고 듣지 않았다.
 
  유다 심판 이유(5:1-5:31)    
 
  1. "예루살렘 거리를 돌아다니며, 너희 눈으로 찾아보아라. 장마당마다 찾아다녀 보아라. 바르게 살며 신용을 지키는 사람이 하나라도 있으면 나는 예루살렘을 용서하리라.
  2. 나를 두고 맹세하면서도 속에는 사기칠 생각밖에 없구나."
  3. "야훼께서 눈여겨 찾으시는 것은 신용을 지키는 사람인데, 이 백성은 얻어 맞으면서도 아픈 줄을 모릅니다. 죽도록 맞고서도 타이르시는 말씀을 귓전으로 흘려버립니다. 얼굴에 쇠가죽을 쓴 것들, 도무지 하느님께 돌아올 생각을 하지 않습니다.
  4. 백성이야 어차피 야훼께 배운 을 모르고, 저희 하느님께서 세워주신 법을 모르는 미련한 것들 아닙니까?
  5. 그래도 지도층은 야훼께 배운 을 알고 저희 하느님께서 세워주신 법을 알 것 같아 찾아가 말을 건네보았지만, 그들도 하나같이 굴레 벗은 말이 되어 고삐를 끊고 날뜁니다.
  1. エルサレム のちまたを 行きめぐり, 見て, 知るがよい. その 廣場を 尋ねて, 公平を 行い, 眞實を 求める 者が, ひとりでもあるか 搜してみよ. あれば, わたしは エルサレム をゆるす.
  2. 彼らは, 「主は 生きておられる 」と 言うけれども, 實は, 僞って 誓うのだ.
  3. 主よ, あなたの 目は, 眞實を 顧みられるではありませんか. あなたが 彼らを 打たれても, 痛みを 覺えず, 彼らを 滅ぼされても, 懲らしめを 受けることを 拒み, その 顔を 岩よりも 堅くして, 悔い 改めることを 拒みました.
  4. それで, わたしは 言った, 「これらはただ 貧しい 愚かな 人¿で, 主の と, 神のおきてを 知りません.
  5. わたしは 偉い 人たちの 所へ 行って, 彼らに 語ります. 彼らは 主の を 知り, 神のおきてを 知っています 」. ところが, 彼らも 皆おなじように, くびきを 折り, なわめを 斷っていた.
  1. 그래서 사자가 숲에서 뛰어나와 사람들을 물어 죽입니다. 벌판을 쏘다니던 늑대가 덤벼들고 표범이 성읍 밖에서 노리다가 나오는 사람을 모두 잡아갑니다. 그렇게 거역하기만 하고, 그렇게 배신만 하더니 이 꼴이 되었습니다."
  2. "너 예루살렘이 이 모양인데 어떻게 용서해 주겠느냐? 너의 자식들은 나를 저버리고, 신 아닌 것을 걸어 맹세하였다. 배불리 먹여놓았더니, 간음이나 하고, 창녀집에나 몰려다니는구나.
  3. 먹음새 좋은 말이 성욕이 동하듯 남의 아내를 후리려고 힝힝거리는구나.
  4. 그러는데 내가 벌하지 않고 내버려두겠느냐? 내가 똑똑히 일러둔다. 이런 족속에게 분풀이를 않고 내버려둘 수는 없다.
  5. 저 돌담에 올라가, 무너뜨리고 허물어버려라. 포도순을 말끔히 훑어버려라. 이것은 나의 것이 아니다.
  1. それゆえ 林から, ししが 出てきて 彼らを 殺し, 荒野から, おおかみが 出てきて 彼らを 滅ぼす. ひょうは 彼らの 町¿をねらっている. そこから 出る 者はみな 裂かれる. 彼らの が 多く, その 背信がはなはだしいからである.
  2. 「わたしはどうしてあなたを, ゆるすことができようか. あなたの 子どもらは, わたしを 捨てさり, 神でもないものをさして 誓った. わたしが 彼らを 滿ち 足らせた 時, 彼らは 姦淫を 行い, 遊女の 家に 群れ 集まった.
  3. 彼らは 肥え 太った 丈夫な 雄馬のように, おのおの, いなないて 隣の 妻を 慕う.
  4. わたしはこれらの 事のために /彼らを 罰しないでいられようか. このような 民にあだを 返さないであろうか 」と /主は 言われる.
  5. 「あなたがたは ユダ のぶどうの ¿み 木の 間を, のぼって 行って, 滅ぼせ, ただ, ことごとく 滅ぼしてはならない. その 枝を 切り 除け, 主のものではないからである.
  1. 이스라엘 가문도 유다 가문도 뻔뻔스럽게 나를 배반하였다. 똑똑히 들어라.
  2. 나를 뿌리치며 하는 소리를 들어보아라. '야훼는 그럴 분이 아니다. 우리가 재앙을 당하다니, 전쟁과 기근을 당하다니, 그럴 리 없다.
  3. 예언자들이란 공연히 지껄이는 바람 같은 것들! 그런 벌은 저희나 받으라지.'
  4. 이렇게 나오기 때문에 나 야훼는 만군의 하느님으로서 선언한다. '저들이 이런 말을 지껄이므로, 나는 너의 입에 불 같은 말을 담아준다. 그 말은 이 백성을 섶처럼 살라버릴 것이다.'
  5. 이스라엘 가문아, 내가 먼 데서 한 민족을 불러들여 너희를 치게 하리라. 이는 내 말이라, 어김이 없다. 그 민족은 오랜 역사를 가진 민족, 너희와는 말이 다른 민족이다. 너희는 그 말을 들어도 알아듣지 못한다.
  1. イスラエル の 家と ユダ の 家とは /わたしにまったく 不信であった 」と 主は 言われる.
  2. 「彼らは 主について 僞り 語って 言った, 『主は 何事もなされない, 災はわれわれに 來ない, またつるぎや, ききんを 見ることはない.
  3. 預言者らは 風となり, 彼らのうちに 言葉はない. 彼らはこのようになる 』と 」.
  4. それゆえ 万軍の 神, 主はこう 言われる, 「彼らがこの 言葉を 語ったので, 見よ, わたしはあなたの 口にある /わたしの 言葉を 火とし, この 民をたきぎとする. 火は 彼らを 燒き 盡す 」.
  5. 主は 言われる, 「イスラエル の 家よ, 見よ, わたしは 遠い の 民を /あなたがたのところに 攻めこさせる. その は 長く 續く , 古い で, あなたがたはその の 言葉を 知らず, 人¿の 語るのを 悟ることもできない.
  1. 모두가 힘깨나 쓰는 용사들, 목구멍은 닥치는 대로 집어삼키는 무덤,
  2. 너희가 먹으려고 거둔 것을 빼앗아 먹고 너희 아들딸마저 집어삼키리라. 양떼와 소떼를 잡아먹고, 포도와 무화과를 훑어 먹으리라. 너희가 하늘같이 믿는 방비된 성들에 쳐들어가 허물어뜨리리라.
  3. 이 오더라도 나는 너희를 아주 없애버리지는 않으리라. 이는 내 말이라, 어김이 없다.
  4. 무엇 때문에 하느님 야훼가 우리를 다 이 모양으로 만들어놓았느냐고 묻거든, 이렇게 일러주어라. '제 나라에서 나를 버리고 남의 신을 섬겼기 때문에 너희는 남의 나라에 노예로 끌려가게 된 것이다.'
  5. 너희는 야곱 가문에 이렇게 전하여라. 유다에게 이렇게 들려주어라.
  1. その ·は 開いた 墓のようであり, 彼らはみな 勇士である.
  2. 彼らはあなたが 刈り 入れた 物と, あなたの 糧食とを 食い 盡し, あなたのむすこ 娘を 食い 盡し, あなたの 羊と 牛を 食い 盡し, あなたのぶどうの 木といちじくの 木を 食い 盡し, またつるぎをもって, あなたが 賴みとする /堅固な 町¿を 滅ぼす 」.
  3. 主は 言われる, 「しかしその 時でも, わたしはことごとくはあなたを 滅ぼさない.
  4. あなたの 民が, 『どうしてわれわれの 神, 主はこれらのすべての 事をわれわれになされたのか 』と 言うならば, あなたは 彼らに 答えなければならない, 『あなたがたがわたしを 捨てて, 自分の 地で 異なる 神¿に 仕えたように, あなたがたは 自分のものでない 地で 異邦の 人に 仕えるようになる 』と 」.
  5. これを ヤコブ の 家にのべ, また ユダ に 示して 言え,
  1. '미련하고 속없는 백성들아, 이 말을 들어보아라. 이 청맹과니들아, 멀쩡한 귀머거리들아,
  2. 내가 무섭지도 않느냐? 내 앞에서 떨리지도 않느냐? 똑똑히 들어두어라. 나는 모래톱을 둘러 바다의 경계로 삼아 언제까지나 넘어오지 못하게 하였다. 밀물이 일어도 넘어오지 못하고 파도가 들이쳐도 넘어오지 못하게 하였다.
  3. 그러나 이 백성은 내 말을 아니 듣고 거역하여 나에게서 떠나가 버렸다.
  4. 소나기, 가을비, 봄비를 철 따라 내리시고 추수 때를 어김없이 지켜주시는 우리 하느님 야훼를 공경하자고 하여야 할 터인데 그럴 생각조차 없구나.
  5. 너희가 이렇게 굴었기 때문에 계절이 순조롭지 못하게 되었다. 너희 가 들어오는 복을 차버린 것이다.'
  1. 「愚かで, 悟りもなく, 目があっても 見えず, 耳があっても 聞えない 民よ, これを 聞け.
  2. 主は 言われる, あなたがたはわたしを 恐れないのか, わたしの 前におののかないのか. わたしは 砂を 置いて 海の 境とし, これを 永遠の 限界として, 越えることができないようにした. 波はさかまいても, 勝つことはできない, 鳴りわたっても, これを 越えることはできない.
  3. ところが, この 民には 强情な, そむく 心があり, 彼らはわき 道にそれて, 去ってしまった.
  4. 彼らは『われわれに 雨を 與え, 秋の 雨と 春の 雨を 時にしたがって 降らせ, われわれのために 刈入れの 時を 定められた /われわれの 神, 主を 恐れよう 』と /その 心のうちに 言わないのだ.
  5. あなたがたのとがは, これらの 事をしりぞけ, あなたがたの は, 良い 物があなたがたに 來るのをさまたげた.
  1. 나의 백성 가운데는 못된 자들이 있어 새잡이 그물을 치듯이 올가미를 놓아 사람을 잡고 있다.
  2. 새장에 새를 가득히 채우듯이 남을 속여 약탈해 온 재산을 제 집에 채워 벼락부자가 되고 세력을 휘두른다.
  3. 피둥피둥 개기름이 도는 것들, 못하는 짓이 없구나. 남의 권리 같은 것은 아랑곳없다는 듯 고아의 인권을 짓밟고 빈민들의 송사를 공정하게 재판해 주지도 않는다.
  4. 이런 짓을 보고도 나더러 벌하지 말라고 하느냐? 이 따위 족속에게 어찌 내가 분풀이를 하지 않겠느냐? 똑똑히 들어두어라.
  5. 이 땅에는 기막힌 일, 놀라 기절할 일뿐이다.
  1. わが 民のうちには 惡い 者があって, 鳥をとる 人のように 身をかがめてうかがい, わなを 置いて 人を 捕える.
  2. かごに 鳥が 滿ちているように, 彼らの 家は 不義の 寶で 滿ちている. それゆえ, 彼らは 大いなる 者, 裕福な 者となり,
  3. 肥えて, つやがあり, その 惡しき 行いには 際限がない. 彼らは 公正に, みなしごの 訴えをさばいて, それを 助けようとはせず, また 貧しい 人の 訴えをさばかない.
  4. 主は 言われる, わたしはこのような 事のために, 彼らを 罰しないであろうか. わたしはこのような 民に, あだを 返さないであろうか 」.
  5. 驚くべきこと, 恐るべきことがこの 地に 起っている.
  1. 예언자들은 나의 말인 양 거짓말을 전하고, 사제들은 제멋대로 가르치는데, 내 백성은 도리어 그것이 좋다고 하니, 그러다가 끝나는 날이 오면 어떻게 하려느냐?
  1. 預言者は 僞って 預言し, 祭司は 自分の 手によって 治め, わが 民はこのようにすることを 愛している. しかしあなたがたは /その 終りにはどうするつもりか.
 
  임박한 멸망(6:1-6:30)    
 
  1. 베냐민 사람들아, 도망쳐라. 예루살렘에서 빠져 나가거라. 드고아에서 나팔을 불어라. 벳하께림에 깃발을 올려라. 북녘에서 재앙이 밀어닥친다. 대살육이 임박하였다.
  2. 수도 시온은 아름다운 목장이었지만,
  3. 목동들이 짐승떼를 몰고 와 천막을 둘러치고 멋대로 풀을 뜯는 이 되리라.
  4. '예루살렘을 쳐부술 채비를 하여라. 대낮에 쳐 올라가거라. 어허, 어떻게 하나! 이 저물었네, 저녁때가 되어 땅거미졌어.' 하면,
  5. '밤에라도 어서 쳐 올라가, 예루살렘 궁궐을 무너뜨리자.' 한다.
  1. ベニヤミン の 人¿よ, エルサレム の 中から 避難せよ. テコア で ラッパ を 吹き, ベテハケレム に 合圖の 火をあげよ. 北から 災が 臨み, 大いなる 滅びが 來るからである.
  2. わたしは 美しい, たおやかな シオン の 娘を 滅ぼす.
  3. 牧者たちは, その 群れをひきいて 來て, 彼女を 攻め, 彼女の 周圍に 天幕を 張る. 群れはおのおのその 所で 草を 食う.
  4. 「戰いを 始め, 彼女を 攻めよ. 立て, われわれは 眞¿に 攻擊しよう 」. 「わざわいなるかな, ははや 傾き, 夕の 影は 長くなった 」.
  5. 「立て, われわれは 夜の 間に 攻擊しよう, そして 彼女のもろもろの 宮殿を 破壞しよう 」.
  1. 이 만군의 야훼가 명령한다. '나무를 베어다가 예루살렘 성 앞에 축대를 쌓아라.' 예루살렘은 백성을 억압하는 자들이 활개치는 도성이라, 벌을 받아 마땅하다.
  2. 샘에서 샘물이 솟아나듯 예루살렘에서는 죄악이 솟아나고 있다. 들리느니 때리고 부수는 소리, 보이느니 앓는 사람, 상처난 사람들뿐이다.
  3. 예루살렘아, 소박맞기 싫거든 내가 타이르는 말을 들어라. 듣지 않는다면 쑥밭으로 만들어놓으리라. 사람 없는 땅으로 만들어놓으리라.
  4. 만군의 야훼가 말한다. 예루살렘에 살아 남은 자들을 포도 이삭 거두듯이 샅샅이 쓸어 없애버려라. 너는 포도 거두는 사람이 하듯이 덩굴을 다시 훑어 없애버려라."
  5. "그런 말을 누구에게 하라는 것입니까? 일러준들 그 누가 듣겠습니까? 보십시오. 귀를 틀어막고 들으려고 하지도 않습니다. 보십시오. 야훼의 말씀쯤 우습게 알아, 아예 들을 마음이 없습니다.
  1. 万軍の 主はこう 言われる, 「あなたがたは 彼女の 木を 切り 倒し, エルサレム にむかって 壘を 築け. これは 罰すべき 町である, そのうちにはただ 壓制だけがある.
  2. 井戶に 新しい 水がわくように /彼女はその 惡を 常にあらたに 流す. そのうちには 暴虐と 破滅とが 聞える. わたしの 前に 病と 傷とが 絶えない.
  3. エルサレム よ, 戒めを 受けいれよ. さもないと, わたしはあなたから 離れ, あなたを 荒れ 地とし, 住む 人のない 地とする 」.
  4. 万軍の 主はこう 言われる, 「ぶどうの 殘りを 摘みとるように, イスラエル の 殘りの 民をのこらず 摘み 取れ. ぶどうを 摘みとる 人のように, あなたの 手をふたたびその 枝に 伸ばせ 」.
  5. わたしはだれに 語り, だれを 戒めて, 聞かせようか. 見よ, 彼らの 耳は 閉ざされて, 聞くことができない. 見よ, 彼らは 主の 言葉をあざけり, それを 喜ばない.
  1. 야훼의 노여움이 속에서 부글거려 저는 견딜 수가 없습니다." "그렇거든 너의 분노를 당장 쏟아놓아라. 거리를 쏘다니는 아이들이나 젊은 녀석들의 무리나 가리지 말고 그 녀석들에게 쏟아놓아라. 그러면 아비 어미, 할미 할아비까지 모조리 붙잡혀 가리라.
  2. 집도 남의 에 넘어가고, 밭과 아내들도 함께 넘어가리라. 내가 친히 을 들어 이 땅 주민들에게 벌을 내리는 것이다. 이는 내 말이라, 어김이 없다.
  3. 위아래 할 것 없이 모두 남을 뜯어먹는 놈들, 예언자 사제 할 것 없이 모두 사기나 치는 것들,
  4. 내 백성의 상처를 건성으로 치료해 주면서 '괜찮다, 괜찮다.' 하는구나. 사실은 괜찮은 것이 아닌데.
  5. 그렇듯이 역겨운 짓을 하면서 부끄러운 줄이나 알더냐? 부끄러워했으면 괜찮고 창피한 줄이나 알았으면 괜찮다. 그런 것들이라, 모두 무더기로 쓰러져 죽으리라. 내가 혼내주러 오는 날 모두 비틀거리다가 쓰러지리라. 이는 내 말이라, 어김이 없다.
  1. それゆえ, わたしの 身には 主の 怒りが 滿ち, それを 忍ぶのに, うみつかれている. 「それをちまたにいる 子供らと, 集まっている 若い 人¿とに 漏らせ. 夫も 妻も, 老いた 人も, 年のひじょうに 進んだ 人も 捕えられ,
  2. 彼らの 家と 畑と 妻とは 共に 他人に 渡る. わたしが 手を 伸ばして, この 地に 住む 者を 擊つからである 」と 主は 言われる.
  3. 「それは 彼らが, 小さい 者から 大きい 者まで, みな 不正な 利をむさぼり, また 預言者から 祭司にいたるまで, みな 僞りを 行っているからだ.
  4. 彼らは, 手輕にわたしの 民の 傷をいやし, 平安がないのに『平安, 平安 』と 言っている.
  5. 彼らは 憎むべきことをして, 恥じたであろうか. すこしも 恥ずかしいとは 思わず, また 恥じることを 知らなかった. それゆえ 彼らは 倒れる 者と 共に 倒れる. わたしが 彼らを 罰するとき, 彼らは 倒れる 」と 主は 言われる.
  1. 나 야훼가 말한다. 너희는 네거리에 서서 살펴보아라. 옛부터 있는 을 물어보아라. 어떤 이 나은 인지 물어보고 그 을 가거라. 그래야 평안을 얻으리라고 하였지만, 너희는 그대로 하기 싫다고 하였다.
  2. 그래서 나는 보초들을 세워주고, 나팔 신호가 나거든 잘 들으라고 일렀지만, 너희는 듣기 싫다고 귀를 막았다.
  3. 그러니 뭇 민족은 들어라. 내가 나의 백성에게 어떤 일을 할 것인지 일러줄 터이니 명심하여라.
  4. 온 세상은 들어라. 내가 이제 이 백성에게 재앙을 내리리라. 이들은 나의 말을 마음 새겨듣지 아니하고 내가 세운 법을 싫다고 하며 거역한 것들이다.
  5. 세바에서 들여온 향가루, 먼 나라에서 들여온 향료가 나에게 무슨 소용이냐? 너희가 바치는 번제가 나는 싫다. 너희의 친교제도 역겹다.
  1. 主はこう 言われる, 「あなたがたはわかれ に 立って, よく 見, いにしえの につき, 良い がどれかを 尋ねて, その に 步み, そしてあなたがたの 魂のために, 安息を 得よ. しかし 彼らは 答えて, 『われわれはその に 步まない 』と 言った.
  2. わたしはあなたがたの 上に 見張びとを 立て, 『ラッパ の 音に 氣をつけよ 』と 言った. しかし 彼らは 答えて, 『われわれは 氣をつけることはしない 』と 言った.
  3. それゆえ ¿の 民よ, 聞け. 會衆よ, 彼らにどのようなことが 起るかを 知れ.
  4. 地よ, 聞け. 見よ, わたしはこの 民に 災をくだす. それは 彼らのたくらみの 實である. 彼らがわたしの 言葉に 氣をつけず, わたしのおきてを 捨てたからである.
  5. シバ から, わたしの 所に 乳香が 來, 遠い から, 菖蒲が 來るのはなんのためか. あなたがたの §祭はわたしには 喜ばしくなく, あなたがたの ¿牲もうれしくはない.
  1. 그래서 나 야훼는 말한다. 나 이제 이 백성을 걸어 넘어뜨리리라. 아비도 아들도 함께, 이웃도 친구도 함께 멸망시키리라.
  2. 야훼의 말이다. 북녘 한 끝에서 한 강대국이 일어나 쳐들어온다.
  3. 활과 창을 움켜잡은 잔인무도한 자들이 설레는 바다같이 고함지르며 말타고 달려온다. 수도 시온아, 너를 쳐부수려고 일제히 무장하고 나섰다."
  4. "우리는 그 소식을 듣고 맥이 풀렸습니다. 해산하는 여인처럼 괴로워서 몸이 뒤틀렸습니다."
  5. "들에 나가지 않으려거든 그만두려무나. 한길로 나가기 싫거든 그만두려무나. 원수가 칼을 빼어들면, 어디 간들 무섭지 않은 곳이 있겠느냐?
  1. それゆえ 主はこう 言われる, 『見よ, わたしはこの 民の 前につまずく 石を 置く, 人¿は 父も 子も 共にそれにつまずき, 隣り 人もその 友も 滅びる 』」.
  2. 主はこう 言われる, 「見よ, 民が 北の から 來る, 大いなる 民が 地の 果から 興る.
  3. 彼らは 弓とやりをとる. 彼らは 殘忍で, あわれみがなく, 海のような 響きを 立てる. シオン の 娘よ, 彼らは 馬に 乘り, いくさ 人のように 身をよろって, あなたを 攻める 」.
  4. われわれはそのうわさを 聞いて, 手は 弱り, 子を 産む 女に 臨むような /惱みと 苦しみとに 捕えられた.
  5. 畑に 出てはならない, また を 步いてはならない. 敵はつるぎを 持ち, 恐れが 四方にあるからだ.
  1. 내 딸 내 백성아, 상복을 입고 재를 뒤집어써 보려무나. 외아들을 잃은 어미같이 을 하고, '침략자들이 이렇게 들이닥치다니!' 하며, 창자가 끊어지도록 목놓아 울어보려무나.
  2. 내 백성의 속을 떠보도록 너를 임명하였으니, 내 백성이 사는 꼴을 시험하여 보아라.
  3. 하나같이 말을 듣지 않는 것들, 남을 모함이나 하며 돌아다니는 철면피들이라. 모두들 썩었다.
  4. 아무리 풀무를 부쳐도 도가니가 제 구실을 못하여 찌꺼기가 녹지 않듯이 나쁜 자들이 떨어져 나가지 않는다.
  5. 그런 자들을 나 야훼는 내버린다. 그러니 '내버린 은'이라고 불러주어라."
  1. わが 民の 娘よ, 荒布を 身にまとい, 灰の 中にまろび, ひとり 子を 失った 時のように, 悲しみ, いたく 嘆け. 滅ぼす 者が, にわかにわれわれを 襲うからだ.
  2. 「わたしはあなたを 民のうちに 立てて, ためす 者, 試みる 者とした. あなたが 彼らの を 知り, それをためすことができるようにするためである.
  3. 彼らはみな, 强情な 反逆者であって, 步きまわって 人をそしる. 彼らは 靑銅や 鐵であって, みな 卑しいことを 行う.
  4. ふいごは 激しく 吹き, は 火にとけて 盡き, 精鍊はいたずらに 進む. 惡しき 者がまだ 除かれないからである.
  5. 主が 彼らを 捨てられたので, 彼らは 捨てられた 銀と 呼ばれる 」.
 
  경책(警責, 6:10)  경고하여 책망함.  
  심상히(尋常, 6:14)  ‘심각한 상태가 아닌 것처럼’이란 뜻으로, 여기서는 유다 백성이 죄를 가볍게 여겼다는 의미  

  - 10월 11일 목록 -- 예레미야 -- 데살로니가전서 -- 잠언 -- 설교 -- 예화 -- 특주 -  


장   대역
본 사이트에 사용한 「성경전서 개역개정판」/「성경전서 개역한글판」/「공동번역성서 개정판」/「성경전서 새번역」의
저작권은 재단법인 대한성서공회 소유이며, (사)순복음실업인선교연합회 IT선교회 간 약정에 의해
재단법인 대한성서공회 의 허락을 받고 사용하였음.

당 사이트에서 사용하는 컨텐츠에 대한 저작권을 가진 기관의 요청에 따라
모바일앱에서 당 사이트로의 어떤 형태의 연동/연결도 금지합니다..
양해 부탁 드립니다.

<서비스 문의: holybible.orkr@gmail.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