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국어성경 HolyBible

성경 | 찬송가 | 일독성경 | 중국어성경 Simplified / Traditional | 아제르성경  
 
변경  개역개정 | 개역한글 | 공동번역 | 새번역 | 현대인의성경 | 新共同譯 | NIV | KJV | NASB | 新改譯 | 口語譯
대역  개역개정 | 개역한글 | 공동번역 | 새번역 | 현대인의성경 | 新共同譯 | NIV | KJV | NASB | 新改譯 | 口語譯
  작게   [font 9pt]   크게   
365 일독성경 4월 17일 (1)

 

신명기 32:48-34:12

하나님께서 모세를 부르셔서 그가 약속의 땅이 바라보이는 산 위에서 운명하게 될 것을 말씀하셨다. 모세는 이스라엘 백성을 지파별로 축복하고 작별을 고했다. 자신의 사명을 다한 모세는 느보 산에 올라 약속의 땅 가나안을 바라보며 운명하여 모압의 한 골짜기에 장사되었다.
 
  모세의 축복(32:48-33:29)    
 
  1. 바로 그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2. '너는 여리고 맞은편 모압 땅에 있는 아바림 산맥의 느보산에 올라가서 내가 이스라엘 백성에게 줄 가나안 땅을 바라보아라.
  3. 너의 형 아론호르산에서 죽었던 것처럼 너는 그 산에서 죽게 될 것이다.
  4. 이것은 너희가 진 광야에 있는 가데스므리바 샘에서 범죄하여 이스라엘 백성에게 나의 거룩함을 나타내지 않았기 때문이다.
  5. 너는 내가 이스라엘 백성에게 줄 그 땅을 멀리서 바라보기만 하고 들어가지는 못할 것이다.'
 
 
  1. 하나님의 사람 모세는 죽기 전에 이스라엘 백성에게 이렇게 축복하였다.
  2. 여호와께서 시내산에서 오시고, 세일산에서 일어나시고, 바란산에서 비취시고, 수많은 천사들과 함께 오셨으며 그 오른손에는 타오르는 불이 있었다.
  3. 여호와께서 자기 백성을 사랑하심으로 모든 성도가 그의 보호를 받으며 그의 발 아래서 교훈을 받는구나.
  4. 내가 전한 율법은 우리 민족의 소중한 유산이다.
  5.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백성의 왕이 되셨으니 모든 지파와 백성의 지도자들이 한자리에 모였을 때이다.'
  1. 모세는 르우벤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르우벤은 죽지 않고 살아 남아 번성하기를 원하노라.'
  2. 그는 유다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여호와여, 유다의 부르짖는 소리를 들으시고 그를 자기 백성과 하나 되게 하소서. 그들을 위해 싸우소서. 그들을 도우셔서 원수들을 물리치게 하소서.'
  3. 그는 레위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여호와여, 경건한 레위 지파에게 우림과 둠밈을 주소서. 주께서는 맛사에서 그들을 시험하시고 므리바 물가에서 그들의 진실함을 입증하셨습니다.
  4. 그들은 자기 부모와 형제와 자녀들까지 외면하면서 주의 명령에 순종하고 주의 말씀을 지켰습니다.
  5. 그들은 주의 백성에게 주의 법을 가르치고 제단에 분향하며 주의 제단에 온전한 번제를 드릴 자들입니다.
  1. 여호와여, 그들에게 거룩한 능력을 주시고 그들이 하는 일을 기쁘게 받으소서. 그들을 대적하고 미워하는 모든 원수들의 허리를 꺾어 다시는 일어나지 못하게 하소서.'
  2. 그는 베냐민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여호와여, 그들은 주의 사랑을 받는 자들입니다. 온종일 그들을 지키시고 주의 품 안에 그들을 보호하소서.'
  3. 그는 요셉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여호와께서 하늘의 소중한 이슬과 땅 속 깊은 물로 그들의 땅을 축복하시기 원하노라.
  4. 로 자라는 제일 좋은 산물과
  5. 산과 언덕의 제일 좋은 산물과
  1. 의 풍성한 보물과 불타는 가시덤불 가운데서 말씀하시던 하나님의 은혜로, 그들이 복받기를 원하노라. 그 형제들 가운데 으뜸인 요셉, 그의 지파에게 이런 축복이 내리기 원하노라.
  2. 요셉의 위엄은 수송아지와 같고, 그의 힘은 들소의 뿔과 같구나. 그가 이 뿔로 세상의 모든 민족을 들이받아 끝까지 밀어붙일 것이니 이 뿔은 에브라임 만만의 자손이요 므낫세 천천의 자손이라'
  3. 그는 스불론 지파와 잇사갈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스불론이여, 너는 밖으로 나가는 것을 기뻐하라. 잇사갈이여, 너는 집 안에 있는 것을 즐거워하라.
  4. 그들은 외국인을 자기들의 산에 초대하여 의로운 제사를 드릴 것이며 바다의 풍성한 산물과 모래 속에 감추인 보배를 얻으리라.'
  5. 그는 갓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갓을 도우시는 하나님을 찬양하라. 그가 사자처럼 웅크리고 있다가 팔과 머리를 찢는구나.
  1. 그가 자기를 위해 제일 좋은 땅을 선택하였으니 지도자의 몫으로 예비된 것이었다. 백성의 지도자들이 함께 모였을 때에 그가 여호와의 의로운 뜻과 법에 순종하였다.'
  2. 그는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바산에서 뛰어나오는 사자의 새끼이다.'
  3. 그는 납달리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납달리 지파여, 너희가 여호와의 풍성한 은혜와 축복을 받으니 지중해 연안과 쪽 네겝 지방을 얻으리라.'
  4. 그는 아셀 지파에 대하여 이렇게 축복하였다. '아셀은 그 형제들 중에 가장 많은 복을 받은 자이다. 그가 자기 형제들의 사랑을 받으며 그 발이 기름에 잠기기 원하노라.
  5. 네가 철과 쇠 빗장으로 보호를 받아 항상 안전하게 살리라.
  1. 이스라엘아, 너의 하나님과 같은 이 없구나. 그가 너를 도우시려고 하늘에서 위엄 있게 내려오신다!
  2. 영원하신 하나님이 너의 피난처이시며 그의 영원하신 팔이 너를 붙드신다. 그가 원수들을 네 앞에서 쫓아내시며 '그들을 멸하라.' 하시는구나.
  3. 그래서 이스라엘곡식과 새 포도주가 많은 땅에서 평화롭고 안전하게 살 것이니 하늘에서 이슬이 내리고 땅에서 샘이 솟는 곳이다.
  4. 이스라엘이여, 너는 정말 행복한 자이다. 너처럼 여호와의 구원을 받은 민족이 어디 있느냐? 그는 너의 방패와 칼이 되어 너를 지키고 너에게 승리를 주시는 분이시니 네 원수들이 네 앞에서 굴복할 것이며 네가 그들을 짓밟으리라.'
 
  모세의 죽음(34:1-34:12)    
 
  1. 그 후 모세모압 평야에서 느보산으로 올라가 여리고 맞은편에 있는 비스가 산꼭대기에 이르자 여호와께서는 길르앗에서 까지의 모든 땅을 그에게 보여 주시고
  2. 납달리에브라임므낫세의 모든 땅과 지중해까지 뻗어 있는 유다의 모든 땅과
  3. 쪽 네겝 지방과 종려나무 성인 여리고에서부터 소알까지의 평야를 그에게 보여 주셨다.
  4. 그런 다음에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이것은 내가 아브라함이삭야곱에게 맹세하여 그들의 후손들에게 주겠다고 약속한 땅이다. 내가 그 땅을 너에게 보여 주었지만 너는 그리로 들어가지 못할 것이다.'
  5. 그래서 여호와의 종 모세는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대로 모압 땅에서 죽었다.
  1. 여호와께서 모압 땅의 벧-브올 맞은편 골짜기에 그를 장사하였으나 오늘날까지도 그의 무덤을 정확하게 아는 자가 없다.
  2. 모세가 죽을 때 그의 나이 120세 였으나 그는 눈도 흐리지 않았고 기력이 쇠하지도 않았다.
  3. 이스라엘 백성은 모압 평야에서 30일 동안 그의 죽음을 애도하였다.
  4. 모세의 아들 여호수아에게 안수하였으므로 그에게 지혜의 이 충만하였다. 그래서 이스라엘 백성은 여호수아에게 순종하였고 여호와께서 모세를 통해 명령하신 것을 실행하였다.
  5. 그 후로 이스라엘에는 모세와 같은 예언자가 없었다. 그는 여호와께서 대면하여 말씀하신 자였으며
  1. '여호와의 보내심을 받아 이집트에서 바로와 그의 모든 신하들과 그의 온 땅에 놀라운 기적과 큰 능력을 행한 사람이었다.
  2. 이와 같이 이스라엘 백성이 보는 가운데서 모세가 행한 것처럼 놀라운 일을 보여 준 사람은 지금까지 아무도 없었다.
 

  - 4월 17일 목록 -- 신명기 -- 누가복음 -- 시편 -- 설교 -- 예화 -  


장   대역
본 사이트에 사용한 「성경전서 개역개정판」/「성경전서 개역한글판」/「공동번역성서 개정판」/「성경전서 새번역」의
저작권은 재단법인 대한성서공회 소유이며, (사)순복음실업인선교연합회 IT선교회 간 약정에 의해
재단법인 대한성서공회 의 허락을 받고 사용하였음.

당 사이트에서 사용하는 컨텐츠에 대한 저작권을 가진 기관의 요청에 따라
모바일앱에서 당 사이트로의 어떤 형태의 연동/연결도 금지합니다.
양해 부탁 드립니다.

<서비스 문의: holybible.orkr@gmail.com >